반려견 입마개 착용, 이대로 괜찮을까요?


반려견 입마개 착용, 이대로 괜찮을까요?

얼마 전 농식품부가 체고(體高) 40cm 이상의 개들은 입마개 착용을 의무화 한다는 반려견 사고방지 대책을 발표하자 안팎의 반발이 끊이질 않고 있는데요, 동물보호단체를 비롯한 동물산업 관계자는 정부청사에 모여 기자회견을 열기도 했습니다. 

<mbc> 뉴스투데이에서도 반려견 입마개 착용과 관련된 여러 이야기를 전했는데요, 

단순히 몸집 크기로 공격성이 있는 반려견으로 보기는 어려우며, 오히려 입마개 착용시켜 본능을 억제하면 스트레스를 받아 공격성을 키울 수도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습니다. 
견주들도 당연히 입마개를 해야한다는 입장과 체고로 관리대상견을 나눠 입마개 착용을 의무화하는 것은 반대한다는 입장으로 나뉘고 있습니다. 

신동찬 교수님 인터뷰
"강아지가 스스로 진화력을 가질 수 있게 도움을 주면 개의 공격성도 많이 줄어들고 경계하는 성향을 많이 줄일 수 있다"

꼭, 필요한 규정과 교육을 마련해 반려견과 사람이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가요!

 

#입마개 #입마개착용 #반려견 #애완동물관리전공 #서울연희실용전문학교 #뉴스투데이 #투데이현장 #MBC #동물보호단체

  • 전공조교
SYTC 스토리 더보기모두보기

특수동물사육사 비바리움 식재 구입을 위한 현장견학

특수동물사육사, 한국생명과학박물관(한생연) 탐방

반려견훈련사 과정, 애견기초훈련 수업진행

예비 동물사육사들의 비바리움 제작실습

MBC 나 혼자 산다. 강아지 양희를 위한 조언, 반려견전문가 유경원 교수출연

반려견 입마개 착용, 이대로 괜찮을까요?

동물매개치료사 과정, 복지관 동물매개치료 활동성료

특수동물사육사라면 실내사육상 비바리움 만들기는 기본이죠